얼마전에 사내에서 트위터 세미나를 재미있게 진행했습니다. 사내 강의나 외부 강의 때 가장 큰 어려운 점은 내가 알고 있는 사항을 어떻게 쉽게 알려주느냐인데요. 이것이 참으로 어렵습니다. 예전에 학부때 교수님들을 보면 알 수 있죠. 너무나 많은 지식을 가지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전달 방법의 잘못으로 인해 학생들만 고생하는 그래서 아래와 같은 동영상이 참으로 반갑습니다. 저도 다시한번 원칙들을 되새기게 되네요. 이렇게 세련되게 만드는 능력 또한 부럽네요.

 


아래 자료는 아래 링크 2개에서 보고 제가 마구 퍼온 겁니다. ㅎㅎ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WRITTEN BY
어라
웹 서비스기획과 소셜웹에 대해 연구하고 실무지식을 공유하는 현웅재의 블로그 since 08.1.28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 하나 달렸습니다.
  1. possibly an individual are certain to get that in every a few.
    www.louisvuittonoutletaol.com
secret